2019.10.20 (일)

아티스츠카드, 10억 규모의 시리즈 A 투자 유치


image credit : 아티스츠카드


음악 데이터 전문 스타트업 (주)아티스츠카드가 신용보증기금으로부터 10억 규모의 시리즈 A 투자 유치를 하였다고 30일 밝혔다.


아티스츠카드는 지난 4월 신용보증기금의 ‘퍼스트펭귄’ 기업으로 선정된 데 이어, 이번 시리즈 A 투자 유치까지 성공하면서 글로벌 음악 시장에서의 본격적인 성장을 위한 발판을 마련하게 되었다


이번 투자유치를 통해 확보된 자금으로 아티스츠카드는 연내 두 가지 후속 서비스를 론칭할 계획이다. 먼저, 데이터 관리시스템을 기반으로 한 ‘음원 직접 유통 시스템’을 도입하여 기존 아티스트와 이용자 사이를 직접 연결하는 글로벌 플랫폼 서비스를 구축할 계획이다. 이를 통해 아티스트들에겐 정당한 수익을, 고객에게는 양질의 음악 콘텐츠를 합리적인 가격으로 제공하는 선순환 구조가 만들어질 예정이다.


아티스츠카드는 온라인상의 모든 음악 데이터를 분석, 태깅한 결과를 이용하여 B2C 및 B2B용 음악 서비스와 시스템을 개발하는 스타트업으로, 지난 2017년 클래식과 재즈 고음질 음원을 무료•무제한 감상할 수 있는 음악 스트리밍 서비스 ‘클래식매니저’ 서비스를 출시했다. 클래식매니저는 현재 아시아와 유럽을 포함한 전 세계 137개국에서 서비스 중이며 50만 다운로드와 월간 활성 사용자 수 20만, 플레이스토어 평점 4.7점의 높은 만족도를 기록하고 있다. 약 12만 곡에 이르는 방대한 클래식과 재즈 음원을 알고리즘 기반 자동 추천 큐레이션과 공유 앨범 기능, 최적화된 검색 시스템을 통해 누구나 손쉽고 편리하게 감상할 수 있으며, 네이버의 ‘오디오클립’과 SKT의 인공지능 스피커 ‘누구(NUGU)’, SKT의 ‘T맵’에도 탑재되어 AI스피커 및 자동차 안으로의 플랫폼 범위를 확장하고 있다. 또한 한국콘텐츠진흥원의 지원사업을 통해 KBS와 함께 자동 라디오 프로그램 개발을 협업 중에 있다.


신용보증기금 투자금융센터 관계자는 “아티스츠카드가 보유한 음악 데이터 기반의 기술력과 글로벌 시장에서의 가능성을 높이 평가했다”며 “아티스츠카드가 국내·외 음악 산업을 혁신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라고 밝혔다.


정연승 아티스츠카드 대표는 “광고 기반 음악 스트리밍 서비스 ‘비트’로 600만 명의 회원을 확보하고 130억 원의 투자를 유치했던 비트패킹컴퍼니가 결국 저작권료 부담으로 서비스를 종료한 것이 2016년 말이고 그 이후로 음악 스트리밍 업계에서는 새로운 플레이어가 없었다. 아티스츠카드가 음악 스트리밍 스타트업으로서는 비트 이후 최초로 시리즈 A 이상의 투자를 유치한 것으로 글로벌 음악 시장을 혁신할 수 있는 기술력과 성장 가능성이 크게 인정 받았다는 것을 의미한다.” 며 “신용보증기금의 전폭적인 지원에 힘 입어 글로벌 클래식 음악 시장 1위의 회사로 성장하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아티스츠카드 B2B 서비스인 사업자를 위한 매장 음악 서비스 ‘뮤직포샵’도 오는 10월 중 출시 예정이다. 


클래식매니저 : https://classicmanag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