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2.26 (수)

스타트업

영어교육 스타트업 '링글', 영어 O2O 콘셉트 공개


사진: 링글의 일대일 화상영어 서비스


영어교육 스타트업 링글(Ringle English Education Service)이 영어 O2O콘셉트를 공개했다고 17일 밝혔다. 링글은 스탠퍼드 MBA 출신들이 모여 창업한 에듀테크 전문기업이다. 일대일 온라인 영어회화 전문 플랫폼을 운영 중이다.


링글이 시작한 새로운 형태의 O2O 콘셉트는 온라인 서비스에 더해 영어와 관련된 다양한 오프라인 세션을 무료로 제공함으로써 영어공부에 대한 동기부여 및 네트워킹까지 지원한다. 대상은 링글 유료 수강생이다.



사진 :  링글이 개최한 영어 O2O 콘셉트의 첫 밋업


실제적으로 2019년 12월 말 개최된 O2O 콘셉트 첫 오프라인 모임인 링글 밋업(Meet-up)에는 150여 명이 넘게 참석하며 열띤 관심을 보였다. 이날 밋업은‘미국 서부에서의 커리어, 그리고 삶’을 주제로 진행됐다. 글로벌 IT 기업인 어도비(Adobe)를 비롯 미국 최대 맛집 검색·평가 앱 옐프(Yelp), 배틀그라운드로 글로벌 게임사 반열에 오른 펍지(PUBG) 등에서 활동하고 있는 전문가들이 직접 자리해 영어와 관련된 솔직한 경험담과 인사이트를 공유하는 것은 물론 영어공부에 대한 동기부여를 제공하는 시간을 가졌다.


링글은 분기별로 진행되는 밋업뿐만 아니라 ‘월간 오프라인 영어특강’‘도전 오프라인 스터디’‘오프라인 번개! 나의 영어 극복기’ 등 다양한 O2O 콘셉트의 서비스를 준비 중이다.


이승훈 링글 공동대표는 “온라인 서비스의 이용성을 강화하고, 교육 서비스에서 발생하고 있는 고질적 문제인 완강률을 개선하고자 새로운 형식의 O2O 콘셉트를 선보이게 됐다”며 “일대일 온라인 화상영어 수강생들의 실질적인 영어실력 향상을 위해 다양한 오프라인 행사를 지속적으로 개최함으로써 온오프라인 간 시너지를 극대화시킬 계획”이라고 밝혔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