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1.18 (월)

스타트업

라이트브라더스, BNK캐피탈과 손잡고 한국 최초 자전거 리스 프로그램 실시


사진:  왼쪽부터  BNK캐피탈 이상범 상무.  라이트브라더스 김희수 대표 순 


자전거 인증 중고거래 플랫폼인 라이트브라더스가 BNK캐피탈과 손잡고 한국 최초로 ‘프리미엄 자전거 선택형 리스 상품’ 출시를 위한 업무 협약식을 진행했다고 22일 밝혔다.


라이트브라더스는 액셀러레이터 씨엔티테크㈜(에서 운영을 맡은 ‘IBK창공 (創工) 구로 1기’의 졸업기업이다.  2018년 5월 자전거를 최첨단 엑스레이로 촬영하여 상태를 판독하는 기술을 바탕으로 ‘자전거 인증 중고 거래 서비스’를 론칭한 라이트브라더스는 ‘자전거 리스’를 통해 또 한 번 자전거 거래의 혁신을 가져올 것으로 기대한다.


이제까지 자전거는 자동차와 달리 중고 물건의 가치를 예측하기 어렵고, 공신력 있는 중고 판매 채널이 없어 리스가 불가능하다고 여겨졌다. 이 때문에 소비자들은 적지 않은 부담을 느끼며 고급 자전거를 살 수밖에 없었다.


라이트브라더스는 X-ray 비파괴검사 장비, 자체 인증중고 거래 플랫폼을 통해 프리미엄 자전거의 반납 및 잔존가 평가가 가능해 자전거를 구매하고 싶어 하는 소비자로 하여금 할부보다 저렴한 이용으로 계약 만기 후 중고자전거 처리에 대한 부담이나 스트레스 없이 새 자전거를 선택할 수 있다는 장점 등을 가지고 있다.


김희수 라이트브라더스 대표는 “고가인 프리미엄 자전거를 리스를 통해 소비자의 부담을 줄일 수 있게 되었다."면서 “BNK캐피탈의 프리미엄자 전거 선택형 리스상품과 라이트브라더스의 중고거래 플랫폼을 결합해 기존에 타던 자전거를 라이트브라더스에 맡기고, 새 자전거로 업그레이드를 할 수 있도록 ‘바이크 체인지업 프로모션’을 진행할 예정이다.”라고 밝혔다.


라이트브라더스 : http://wrightbrothers.kr/

관련기사






홍춘천치즈닭갈비, 뉴욕 맨하튼 진출 사진 제공 : 홍춘천치즈닭갈비 뉴욕점 치즈닭갈비 전문점 대한민국 프랜차이즈 ‘홍춘천치즈닭갈비’가 뉴욕 맨해튼 코리아타운에 진출해 호조의 매출을 올리고 있다고 13일 밝혔다. 이 매장을 연 최경림(60) 대표는 뉴욕에서 한국 외식업만 25년간 운영해온 장사 베테랑이다. 특히 고깃집 종로상회는 맨해튼의 맛집 명소로 유명하다. 홍춘천은 10월 말부터 가 오픈하여 지난주 화요일(뉴욕시간)에 본격적으로 오픈해 198㎡ 규모의 점포에서 일평균 매출이 1000만원 선에 이른다고 밝혔다. 피크타임에는 1시간 이상 줄을 서서 기다릴 정도인데, 돌아가는 고객들도 꽤 많은 편이다. 홍춘천은 지난해 일본 도쿄 중심가에 진출한 데 이어 뉴욕 맨해튼에서도 한국 닭갈비 맛의 인기를 확인하면서 글로벌 브랜드를 지향하는 홍춘천의 계획이 점점 더 실현 가능성이 높아지고 있다. 최 대표는 1년 전부터 한국 외식 브랜드를 가져가기 위해 코리아타운을 방문하는 외국인을 대상으로 여론조사를 해봤다. 그 여론조사에서 한국 음식 중 가장 인기 있는 음식 중에서 닭갈비가 3위를 차지해서 한국 브랜드를 물색하다가 튼튼한 본사와 안정적으로 급성장하고 있는 홍춘천치즈닭갈비를 선택하게 된 것이라고 설명했다. 최